UPDATE : 2019.11.18 월 17:58
상단여백
기사 (전체 68건)
온라인 프로필은 언제나 만우절? 박진영 2013-04-04 01:15
나를 감추는 괴로움 (사적자아 VS. 공적자아) 박진영 2013-03-28 04:40
내가 받은 차별이 너에게? 차별의 순환 박진영 2013-03-15 03:24
'내가 너땜에 이렇게 힘들어'라는 불평 박진영 2013-03-12 04:52
내가 도대체 누군지 모르겠다? 사적자아 vs 공적자아 박진영 2013-03-07 04:33
라인
명절만 되면 나오는, 이유있는 뒷담화 박진영 2013-02-21 05:35
약파는 심리학 책이 넘치는 세상, 진짜 심리학은 무엇일까? 박진영 2013-02-07 08:07
눈치보는 나, 착각하는 너 박진영 2013-02-06 01:02
관계에 대한 흔한 오해 박진영 2013-02-01 06:57
, 드디어 출간! 박진영 2013-01-28 06:13
라인
상한 음식, 똥과 믿을 수 없는 인간의 공통점 박진영 2013-01-25 06:20
아프니까 청춘이다? 상보적 메시지의 체제정당화 박진영 2012-12-18 06:03
[대선특집] TV 토론은 여론에 영향이 없다? 박진영 2012-12-12 05:07
열등감의 심리적 기제 박진영 2012-06-07 00:08
결혼한 사람과 미혼 중 더 행복한 쪽은? 박진영 2012-05-15 22:46
라인
따끈따끈 심리학 연구소식 (우울증의 존재 이유? etc.) 박진영 2012-03-19 22:16
이기주의 vs 이타주의 박진영 2012-03-11 22:56
따끈따끈 심리학 연구소식들 박진영 2012-03-09 11:25
생각의 속도가 판단력에 영향을 미친다? 박진영 2012-03-05 22:43
낮은 신뢰가 물질주의를 높인다? 박진영 2012-03-02 00:29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