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30 화 10:40
상단여백
HOME Column
대마초가 약으로 더이상 사용되지 않았던 이유끊이지 않는 연예계 대마초 사건
  • 문소영 기자
  • 승인 2017.06.01 17:39
  • 댓글 0
  • 조회수 5235

대마초가 의료적 목적으로 사용되다가 19세기 말 이후 유럽에서 점차 그 사용이 줄어들게 된 이유는 아주 단순하다. 약으로 사용하기에 효과적이지 않았기 때문이다.

지역별, 연대별로 본 대마초의 약용 역사 

원래 대마초는 아시아(중국, 인도)에서 기원전부터 통증 조절의 목적으로 사용되었는데 이것이 19세기 중반 Willian B. O'shaughnessy라는 의사를 통해 유럽으로 건너가게 된다. 하지만, 흡연용 대마초의 약효가 생산지와 가공방법에 따라 일정하지 않았고 이를 보완하기 위해 그 추출물로 Merks사와 BMS, Lilly 같은 제약사에서 약으로 만들었으나 이후 백신의 발달과 안정적 효과를 보여주는 진통제 및 안정제의 개발로 인해 대체되었던 것이다.

대마초, 특히 흡연방식의 대마초 사용은 과학적 입증을 거친 약으로 인정하기에는 부적절하다고 할 수 있으며 중요한 것은 대마초 흡연이 직접적으로 중추신경계에 영향을 주고 젊은 층의 흡연은 심각한 인지장애를 유발할 수 있다는 의학적 사실이다. 

이런 와중에 의학적 쟁점을 흐리는 '대마초는 약으로도 사용했는데 왜 담배는 합법이고 대마초는 불법인가'와 같은 논란은 정치, 경제적 논리로 풀어야 할 숙제이지 사회적 정의의 범주로 확대 해석하지는 말아야 할 논제다.

미국  LA에 등장한 마리화나 자판기가 한 때 화제이긴 했지만 이것은 국지적인 주정부의 결정이지 미국 FDA(식약청),DEA(마약청)가 가진 확고한 반대입장을 볼 때 대마초 흡연의 의학적 정당성 확보는 요원하다고 할 수 있다.

문소영 기자  amabilesy@docdocdoc.co.kr

<저작권자 © 예스헬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