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16 화 15:27
상단여백
HOME 나는 의사다 카드뉴스
당신이 잠든 사이, '화상' 입은 피부

 

연일 몰아치는 한파에 전기장판, 핫팩 등 온열제품의 사용이 늘고 있습니다. 대부분 뜨겁지 않기 때문에 장시간 사용하는 경우가 많은데요. 비교적 낮은 온도일지라도 오랫동안 노출되면 저온화상을 입을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저온화상은 40~60도 정도의 온도에 피부가 서서히 화상을 입는 것을 말하는데요. 즉각적인 통증은 없으나 피부가 빨갛게 달아오르기 시작하고 붉은 반점 또는 색소침착 현상이 나타납니다.

 

심하면 물집이 잡히거나 괴사에 이를 수 있는데요. 피부 안에 열기가 누적되면 진피층까지 들어가 3도 이상의 심각한 화상을 입을 수 있으므로 저온이라도 방심하지 말아야 합니다.

 

저온화상이 발생한 경우 가장 먼저 해야할 일은 시원한 물로 식혀주는 것인데요. 초기에 대처하지 않으면 시간이 흐를수록 더 깊은 화상으로 진행될 수 있으니 열기가 빠질 때까지 충분히 식힌 후 병원을 찾도록 합니다.

 

저온화상을 피하기 위해서는 온열 기구와 적당한 거리를 유지해야 하는데요. 전기장판 사용 시 직접 피부에 닿지 않도록 이불을 깔고 잠들기 전에 온도와 타이머를 조절하는 것이 좋습니다.

 

핫팩의 경우 안전 인증(KC)을 받은 제품인지 확인하고 붙여서 사용하는 제품이라면 반드시 옷 위에 붙이도록 합니다.

 

자각증상을 느끼기 어려운 영유아나 노인은 특히 조심해야 하며 말초 신경 감각이 둔화된 당뇨 환자 역시 주의해야 합니다.

 

추운 겨울을 이겨낼 수 있게 해주는 각종 온열제품 사용에 주의를 기울여 따뜻하고 건강한 겨울 보내시기 바랍니다.

문소영 기자  amabilesy@docdocdoc.co.kr

<저작권자 © 예스헬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소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