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2 수 16:15
상단여백
HOME News 건강상식
호흡기 지키려면 미세먼지 차단 마스크 착용 '필수''KF'표시 및 미세먼지 입자 거르는 비율 확인
답답하다고 휴지 등 덧대어 사용하면 차단효과 감소

연일 미세먼지 주의보가 발령되는 가운데 호흡기 건강을 지키기 위해서는 마스크 착용이 필수다. 

마스크를 고를 때는 의약외품인지, 'KF'표시가 돼 있는지를 확인해야 한다.

의약외품으로 허가된 ‘보건용 마스크’ 포장에는 입자차단 성능을 나타내는 ‘KF80’, ‘KF94’, ‘KF99’가 표시돼 있다. 

‘KF80’은 평균 0.6㎛ 크기의 미세입자를 80%이상, ‘KF94’와 ‘KF99’는 평균 0.4㎛ 크기의 입자를 각각 94%, 99% 이상 걸러낼 수 있다. 즉, ‘KF’ 문자 뒤에 붙은 숫자가 클수록 미세입자 차단 효과가 크다.

하지만 그만큼 숨 쉬기가 어렵거나 불편할 수 있기 때문에 황사‧미세먼지 발생 수준이나 호흡량 등을 고려해 자신에게 맞는 것을 선택하는 게 좋다.

약국, 마트, 편의점 등에서 판매하는 보건용 마스크 구입 시 반드시 ‘의약외품’이라는 문자와 KF80, KF94, KF99 표시를 확인해야 한다.

인터넷, 모바일 등 온라인 구매의 경우에도 인터넷 사이트에 게시된 제품명, 사진, 효능‧효과 등 해당 제품이 ‘보건용 마스크’로 허가된 것인지 확인하고 구입하는 게 좋다. 

마스크 착용이 답답하기 때문에 수건이나 휴지 등을 덧댄 후 사용하는 경우가 있는데, 이런 경우 마스크 밀착력이 감소해 미세입자 차단효과가 떨어질 수 있다.

 

 

이혜선  lhs@docdocdoc.co.kr

<저작권자 © 예스헬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혜선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