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8.26 월 10:57
상단여백
HOME News
깜빡하는 내 기억력, 어떻게 하면 높일 수 있나?

기억이란 어떤 정보를 부호화해서 뇌 속에 저장하고 필요할 때 그 정보를 꺼내는 일련의 과정을 말한다. 기억은 저장기간에 따라 몇 초에서 몇 분 동안 기억되는 단기기억, 수개월에서 길게는 평생 동안 지속되는 장기기억으로 나뉜다.

장기기억의 경우 나이가 많이 들거나 치매 등 기억력 관련 병에 걸리더라도 크게 나빠지지 않곤 하는데 단기기억은 나이가 들거나 치매에 걸리게 되면 바로 문제가 생기곤 한다. 단기기억은 특히 사람의 이마 부위에 위치한 전전두엽이 관장하며 양쪽 귀의 안쪽에 위치한 내측두엽의 경우 단기기억을 장기기억으로 변환시키는 역할을 한다. 

혹시 평소에도 기억력이 떨어져 이거 치매 아닌가 걱정이 되는 분들은 병원에 찾아가서 전문의의 진료를 받으면 되지만 보통 70세 이하의 대부분 사람들은 치매에 해당되지 않는다. 그렇다면 병에 걸리지 않은 정상인들에게 해당되는 기억력 향상법은 어떠한 것이 있을까? 

1. 잠을 충분히 잔다.

자는 동안 뇌 안에서는 정보가 정리된다. 충분히 숙면을 취해야 그 날 뇌 속에 저장된 정보들이 잘 통합되어서 나중에 바로바로 꺼내어서 쓸 수 있게 된다.

2. 머리를 계속 쓴다.

뇌도 기계처럼 계속 써주지 않으면 그 기능이 자꾸 쇠퇴하게 되어 있다. 특히 새로운 정보나 새로운 기술을 접하면 뇌에 큰 자극을 줄 수 있다. 나이가 들어서도 이전에 접하지 못하던 복잡한 기술을 배운 사람들은 기억력이 좋아졌다는 연구가 있으므로 항상 새로운 분야, 어려운 기술에 도전해보는 것이 좋겠다.

3. 긍정적인 생각을 한다.

기분이 좋으면 어떤 것이든 좀 더 수월하게 할 수 있고 그것은 기억력에도 똑같이 해당된다. 특히 계속 부정적인 생각에 휩싸이다 보면 기억력에 악영향을 미치는 우울증에 빠지게 되므로 긍정적인 생각을 하는 것은 우울증을 예방함으로써 기억력 향상에 도움을 주게 된다.

4. 사람들을 만난다.

흔히 사람을 사회적 동물이라고 말한다. 따라서 항상 친구, 가족들과 가까운 관계를 유지하는 사람들은 나이가 들어서도 기억력 감퇴가 덜하다고 한다. 또한 왕성한 사회적 관계는 기억력에 악영향을 주는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다.

5. 좋은 음식을 먹는다.

뇌도 신체기관 중 하나이기 때문에 좋은 음식을 먹는 것이 기억력에 도움을 준다. 특히 지중해식 식단이 기억력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이는 과일, 채소, 견과류를 많이 먹고 소고기, 돼지고기 같은 적색육 대신 생선, 닭을 비롯한 가금류를 섭취하는 것을 의미한다.

6. 술·담배를 멀리한다

다른 건강에도 그렇지만 술, 담배는 기억력에도 악영향을 미친다. 요즘의 사회적 분위기도 그렇듯이 자꾸 깜박깜박하는 게 느껴진다면 새해를 맞이해 술, 담배를 끊는 것도 생각해볼 일이다.

임웅 기자  wlim@docdocdoc.co.kr

<저작권자 © 예스헬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