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7.2 목 16:31
상단여백
HOME News
유방암 검진, DR방식이 정확도 가장 높아

유방암 검진은 DR(Digital Radiography, 디지털촬영) 방식으로 받아야 높은 정확도를 얻을 수 있다는 분석 결과가 나왔다.

유방촬영술에는 아날로그 필름을 사용하는 AR(Analog Radiography)방식, 아날로그와 디지털의 중간단계로 필름 대신 이미지플레이트를 사용해 컴퓨터로 영상을 볼 수 있는 CR(Computed Radiography)방식, 그리고 평판패널(FPD)을 사용하는 완전한 디지털방식인 DR 혹은 DDR(Direct Digital Radiography)방식이 있다. 

국립암센터 암등록감시부 홍세리 박사와 암관리학과 전재관 교수 연구팀은 국가암검진으로 유방암 검진을 받은 여성 800만명의 자료를 분석한 결과 디지털 방식의 유방암 검진이 다른 방식에 비해 민감도는 1.7배, 양성 예측도는 1.3배 이상 더 정확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전했다.

해당 결과는 유방암 검진의 정확도에 영향을 주는 수검자 나이, 치밀유방 등에 관계없이 일관된 것인데 이는 유방밀도가 높은 젊은 연령의 치밀유방 여성에서만 제한적으로 높은 정확도가 관찰된다는 기존 국내외 연구결과와 달라 주목된다. 

전재관 교수는 “디지털 유방촬영 장비를 이용한 유방암 검진은 정확한 판독을 통해 수검자의 불필요한 추가 검사를 줄이기 때문에 효과적이고 안전하다. 특히 유방밀도가 높은 40, 50대 여성은 디지털 방식으로 유방암 검진을 받을 것을 권고한다”며 “이번 연구결과를 유방암 검진 권고안 개정에 중요한 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국내 유방암 검진자들 중 34.4%정도는 디지털 방식으로, 48.4%는 CR, 17.2%는 필름 방식의 촬영을 하는 것으로 추산된다.

해당 연구결과는 국제학술지인 영상의학회지(Radiology) 최신호에 게재됐다.

임웅 기자  wlim@docdocdoc.co.kr

<저작권자 © 코리아헬스로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