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8.7 금 17:51
상단여백
HOME News
코도 예쁘게 만들고 비염도 치료하는 ‘기능적 코성형’ 주목유성 선병원 이비인후과 이창욱 전문의 “효율적인 수술법으로 기능과 모양 한번에 해결 가능"

코는 얼굴에서 가장 도드라진 부위다. 코는 얼굴에서 첫인상을 좌우하는 중요한 기관 중 하나다. 콧날이 오똑하면 미인소리를 듣고, 둥근 코는 복스럽다는 말도 듣는다.

요즘 ‘기능적 코성형’이 유행이다. 외모에 중요한 코를 아름답게 하면서도 만성 비염까지 동시에 치료할 수 있어 젊은층들에게 주목을 끌고 있다.

이에 유성선병원 귀코목센터 이비인후과 이창욱 전문의에게 ‘기능적 코성형’에 대해 들었다.

Q. 비염 환자는 코 성형수술을 받을 수 없나?

이는 잘못된 정보다. 오히려 수술로 더 큰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다. 비염 중에서도 비중격 만곡증이거나 만성 비후성 비염처럼 코 안의 구조물 변형에 의한 비염은 수술적 치료가 가장 효과적이다. 최근에는 비밸브 재건술이라는, 최신 의료기술이 코성형의 접근법과 접목되면서 수술적 완성도와 성공률을 더 높이고 있다.

Q. 기능적 코성형은 어떻게 하나?

비중격은 코의 골격을 중앙에서 받치고 있는 구조물이므로 이것이 비틀어지거나 휘어져 있으면 코의 골격이 전체적으로 휘어지게 된다. 비중격 만곡증의 증세는 코막힘이 가장 흔하다. 이와 더불어 두통, 주의력 산만, 기억력 감퇴, 비염 및 출혈 등이 있다. 심하면 축농증이나 중이염을 동반할 수도 있다. 특히 비염이 심한 환자 중에는 구조적으로 매부리코나 휜 코를 동반하는 경우가 많은데, 이때 비중격 교정술을 시행하면서 채취할 수 있는 연골을 이용해 미용적으로 부족한 부분을 메꿔주는 수술을 함께 시행하는 것이다.

Q. 성형외과에서 하는 코수술과는 어떤 차이가 있나?

성형외과에서도 최근에는 비염과 관련된 수술을 함께 해 구조적 안정성에도 치중하는 추세다.

그러나 과의 특성상 주로 기능보다는 모양을 우선시하는 경향이 더 크다. 이비인후과에서는 우선 기능과 안정성에 더 주목해 코의 골격을 바로잡는 것을 최우선으로 한다. 외형적으로도 바르며 가장 자연스러워 보이는 모양을 추구하는 것이 기능적 코성형을 하는 이비인후과 의사들의 목적 및 목표라고 할 수 있다.

Q. 비염 수술은 재발이 많다던데 사실인가?

맞기도 하고 아니기도 하다. 환자의 체질적 특성에 따라 수술 후 다시 코막힘이 발생할 수 있다. 그러나 수술 전 정확한 평가로 환자의 특성에 맞는 수술을 시행한다면, 만성 비염을 반영구적으로 치료할 수 있다.

기능적 코성형은 다양한 수술 기법을 사용할 수 있어, 이런 수술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한 접근 방법 중 하나다.

Q. 코를 다친 경우에도 코성형을 함께 할 수 있나?

다친 범위에 따라 다를 수 있다. 우선, 코뼈나 비중격이 부러졌다면 코뼈와 비중격을 바로잡는 것이 우선일 것이다. 보통은 뼈가 다 붙고 난 뒤 코성형을 계획하지만, 다친 범위가 크지 않다면 경우에 따라 코뼈를 바로잡으면서 코성형을 함께 할 수도 있다.

Q. 코수술을 하면서 코와 관련된 다른 수술도 함께 할 수 있나?

가능하다. 특히 부비동염이나 만성 물혹 등 주로 코와 관련된 병변은 코를 통해 내시경 수술을 하기 때문에 한 번의 마취에 의해 함께 수술하는 것이 환자에게는 가장 좋다. 코는 우리가 숨을 쉬는데 가장 중요한 역할을 하며, 삶의 질과 매우 밀접한 관련을 맺고 있다. 외형적으로도 얼굴의 가운데에서 중심을 잡아주는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기능적 코성형은 현재도 비밸브 재건술과 병합해 발전하고 있으며, 두 마리 토끼를 한 번에 잡을 수 있는 효율적인 수술로 기능과 모양에 불편을 겪고 있는 환자들에게 가장 좋은 대안이 될 수 있을 것이다.

이창호 기자  karmawin@docdocdoc.co.kr

<저작권자 © 코리아헬스로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