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9.25 금 10:50
상단여백
HOME News
"50~64세 인플루엔자 백신접종 비용효과적"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4학년에 재학중인 최은정, 박주희 양은 예방의학교실 천병철 교수 연구팀 (감염병 계량역학 연구소)과 함께 진행한 ‘50세-64세 인구에서의 인플루엔자 백신별 비용-효과 분석'을 발표하며 해당 연령군에 대한 4가 인플루엔자 백신 무료접종이 비용효과적이라는 결과를 도출했다.

연구팀은 인플루엔자 합병증에 취약하나 아직 국가예방접종대상자에 포함돼 있지 않은 50~64세 인구를 대상으로 국가예방접종사업이 비용-효과적이라는 것을 증명했다.

이를 위해 각 연령대별 의사결정 나무를 구축해 감염 또는 합병증 확률을 추산한 후 이를 건강보험데이터를 활용, 진료 및 투약에 쓰인 비용과 매칭해서 비용대비 효과를 추산했다.

연구결과 50세에서 64세 연령군도 인플루엔자 백신접종이 비용-효과적이라는 사실 뿐 아니라 3가 백신보다는 4가 백신을 국가예방접종사업으로 하는 게 더 좋다는 결론을 얻었다.

현재 우리나라의 국가 인플루엔자 백신 접종 사업은 소아 및 65세 이상 노인을 기준으로 3가 백신을 무료로 접종하고 있으나 아직 50~64세는 접종대상에 포함돼 있지 않다.

특히 이번 연구는 코로나19 유행으로 감염병 위험성과 백신의 개발 및 그 효과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은 때에 그 빛을 발하게 됐다. 연구진은 감염병의 사회적 파급 효과 및 사회적 비용을 고려해 백신 접종 대상 및 백신 종류를 선정할 수 있음을 시사했다.

연구를 주도한 최은정, 박주희 양은 “단순한 아이디어만 갖고 덜컥 시작한 연구가 이렇게 결과까지 이어져 기쁘다”며 “세심하게 지도해 준 천병철 교수님에게 감사하”고 말했다.

천병철 교수는 “연구 전(全) 과정에서 학생들이 창의적으로 노력하고 문제를 해결해서 이뤄낸 값진 결과”라며 “의대생들이 열정적으로 도전해 창의적인 의학자로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국제학술지인 ‘백신지(Vaccine, IF=3.269)’에 게재됐다

임웅 기자  wlim@docdocdoc.co.kr

<저작권자 © 코리아헬스로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